왕하 4:38~44. 먹고 남으리라.                         주제: 36. 은혜.    2018. 2. 18.

 

서론

       : 본문은 엘리사가 선지 생도들을 위해 베푼 이적으로서 이 역시 그분의 백성을 돌보시는 하나님의 은혜를 보여주는 이적들이다.

 

1. 음식에 든 독을 제거함. (38-41)

엘리사가 길갈에 있는 선지 학교를 방문했을 때 그 땅은 흉년으로 인하여 고통을 당하고 있었습니다. (38-39).

"흉년"은 기근을 뜻하는 그 땅이 하나님 앞에 악했음을 의미합니다.

"엘리사의 앞에 앉은지라" 선지 생도들이 엘리사의 앞에 앉아 있었다는 것은 엘리사가 그들을 가르치고 있었다는 사실을

    말해 줍니다 

1) 엘리사가 국을 끓이라(음식을 마련) 지시했다. (38~39)

이 흉년 상황에서 하나님의 선지자에게 가르침을 받고자 하여 선지 생도들이 모였다.

엘리사는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자 모인 자들을 위해 음식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는데, 한 사람이 채소를 캐러 들에 나가

   들호박을 따 가지고 와서 솥에 넣었습니다. 그러나 그가 가져온 열매는 독이 있는 것으로서 먹을 수 없는 것이었습니다.

2) 음식을 맛본 사람들은 "솥에 죽음의 독이 들어 있다"고 외쳤습니다. (40)

음식이 다 되어 퍼다가 무리에게 주자 큰 소동이 일어났습니다.

죽음의 독아마도 음식이 도저히 먹을 수 없을 정도로 쓰거나 떫었던 것 같습니다.

기근으로 먹을 것이 부족한 상황에서 어렵게 마련한 음식을 먹을 수 없게 된 것입니다.

3) 가루를 솥에 던지고 주어 먹게 하라 하였다. (41)

엘리사가 가루를 가져오라고 하여 솥에 넣자 그 음식은 다시 먹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다른 이적과 마찬가지로 이 일 역시 어려운 형편에 있는 자기 백성을 돌보시는 하나님의 은혜를 보여준다.

독이 없어지니라음식의 독이 제거된 것은 가루를 넣은 행위 때문이 아니라, 자기 종의 간구에 대한 하나님의 응답의 결과 입니다.

 

묵상 및 적용

하나님은 마라에서 쓴 물을 단 물로 바꾸어 주셨듯이,

독이 든 국을 해독시켜 먹을 수 있게 해주셨습니다.

치료하시는 하나님(여호와 라파)은 죄로 인해 사망의 독이 든 국과 같이 된 인생들을 예수 그리스도로 치료해 주셨습니다.

 

2. 보리 떡 이십 개와 채소로 백 명을 먹였다. (42-44)

어떤 사람이 바알살리사에서 보리떡 이십개와 채소를 가지고 엘리사에게 왔습니다.

음식을 가져온 사람이 누구인지는 밝혀져 있지는 않지만 그가 어디에서 왔는지 , 바알 살리사에서 온 것으로 기록되어 있습니다.

"바알 살리사"라는 지명은 원래 살리사인데 우상 숭배로 인해 바알이라는 이름이 덧붙여진 것이다.

1) 바알 살리사에 사는 사람이 엘리사에게 처음 익은 식물을 가져 왔다. (42)

바알 살리사는 길갈보다 흉년이 덜 했던 것 같습니다. 그가 가져왔던 것은 보리로 만든 떡 이십 개와 자루에 담은 채소였습니다.

"처음 만든 떡" 여호와께 바쳐진 "처음 만든 떡"은 원래 레위 제사장들에게 주었는데 (18:13; 18:4~5), 아마도

    이스라엘에는 금송아지 우상 숭배로 인해 그들이 유다로 떠났기에 선지자에게 가져온 것으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흉년 중에서도 율법이 명한 대로 첫 열매를 하나님께 드리고자 한 것을 볼 때, 이 사람이 여호와를 경외하는 경건한 자임을

   알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이스라엘 백성들이 타락하고 배역햇지만, 하나님을 경외하는 남은 자들이 있었던 것이다.

2) 엘리사가 가져온 음식을 무리에게 주어 먹게 하라 지시한다. (42~43)

"어찌 이것을 백명에게 주겠나이까" 음식이 당시 모인 무리들이 함께 먹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양이었으므로

     사환은 어떻게 이것으로 백 명을 먹이겠느냐고 반문합니다

     사실 그의 말은 적절했습니다. 그 음식으로 백 명이 먹는다는 불가능한 일이었기 때문입니다.

그들이 먹고 남으리라사환의 반문에 엘리사는 "여호와의 말씀이 무리가 먹고 남으리라 하셨느니라"

     엘리사는 이 음식으로 무리를 먹이라는 하나님의 말씀을 받고 확신했기에 그런 지시를 한 것이다.

3)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대로 먹고 남았더라. (44)

이제 말씀이 실제로 성취됩니다. 그들은 다시 한 번 놀라운 경험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대로 먹고 남았더라"는 말씀은 하나님께서 그 분의 종들의 굶주림을 돌아보시고

    풍성히 채워 주신다는 사실을 분명하게 증거해 주고 있습니다.

       

묵상 및 적용

보리 떡 이십 개와 채소로 백 명이 배불리 먹은 이 이적은 예수께서 보리 떡 다섯 개와 생선 두 마리로 그분의 말씀을 들으려고

    모인 무리 오천 명을 먹이셨던 이적의 모형입니다.

     비록 작은 것이지만 경외하는 마음으로 드려진 것을 통해 큰 일을 이루신 것입니다.

     이러한 하나님을 믿고 순종하는 자에게 오늘도 이러한 놀라운 이적이 이루어질 것입니다.

 

결론 :

 

2kgs043844_20180218.hwp


 


God Bless You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