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en all | close all






만나수도원

수사 게시판

본 게시판은 특성상 수사들의 게시판 혹은 수도원. 관상기도에 관심이 많으신 분들의 게시판이 되었으면 합니다.
하오니, 죄송하지만 일반 게시물은 상단 메뉴의 커뮤니티 > 자유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명상을 하는 사람들과 종교 등 많은 분야가 있다. 

그 중 대표적인 것이 불교명상과 요가명상 등이 있다

불교 명상에도 그 방법이 수 없이 많다.

그 중에 전통적 명상방벙이라고 설명하고 있어 참고 하고자 한다.

우선 기사에서 몇가지 재미 있는 설명이 있어 여기 올려둔다.


----------------이하는 한겨례 기사 본문을 옮겨온 것이다----------------------

[  “오관을 닫고 일시적으로 죽는 공부가 우리 명상법” ]

등록 :2016-02-18 20:54수정 :2016-02-18 20:55

혜거스님.JPG
혜거 스님. 사진 이길우 선임기자
[짬] 한국명상지도자협회 이사장 혜거 스님

“그때는 아침에 일어나는 것이 지옥이었어.”

 

솔직하다. 남들은 그를 ‘큰스님’으로 존경한다. 그런 스님이 자신의 젊은 시절 수행 과정이 ‘지옥’이었다고 말한다. “하루종일 참선하는 것이 괴로웠기 때문이야. 마음고생이 심했어. 남들에겐 정좌해서 참선하는 것처럼 보였지만, 사실은 ‘소설’을 쓰고 있었어. 온갖 망상으로 머리가 가득 차 있던 거야. 그리고 남들에게 안 들키고 자느냐가 고민거리였어. 쏟아지는 잠을 피해가기는 어려웠거든.”


혜거 스님(72)은 한국 불교를 대표하는 학승이다. 또 명상의 최고 지도자로 꼽힌다. 스님에게 명상을 배우려는 제자들이 줄을 잇는다. 16일 스님을 만나 젊은 시절 힘들었던 수행 경험과 명상법에 대해 들어봤다. 외국의 명상법과는 확연하게 다른 우리의 전통적인 명상법이다.


15살때 탄허스님 찾아 출가
영은사서 3년간 행자 생활
금강선원서 28년째 참선지도
거쳐간 제자 30만명 넘어

지난해 2월 발족한 협회
3월9일부터 명상 대강좌


10년간 지옥 같은 수행을 하고 나니 자기조절이 가능해졌어. 수행을 하지 않고 공부만 한 스님과는 탁월하게 기운이 달라졌어. 눈과 마음이 열린 거지.”


스님은 우리의 전통적인 명상법을 이렇게 설명한다. “일반적인 명상법은 오관, 즉 시각, 청각, 후각, 미각, 촉각의 다섯 가지 감각기관을 열고 자신의 마음과 몸을 살피고 관찰해. 하지만 우리의 전통적인 명상법은 이 오관을 닫아야 해. 오관을 닫으면 일시적으로 죽어야 해. 일시적으로 죽는 공부가 명상이야. 그러니 설명이 어렵지. 또 화두를 하나만 잡아. 오늘 터진 화두가 내일 또 달라. 매일매일 다른 화두가 아니라 한 가지 화두를 잡고 오랫동안 참선하는 거야.”


스님은 참선하기 위해 가부좌를 틀면 누구나 경험하는, 다리가 저리는 고통에서 해방되는 비법도 설명한다. “누구나 가부좌를 틀면 다리가 저려. 그럴 땐 저린 다리를 생각하지 말고 ‘난 지금부터 죽은 사람이다’라고 생각하는 거야. 그러면 심장이 스스로 피를 강하게 내뿜어. 다리를 못쓰게 될까봐 피를 많이 보내게 돼. 그러면 온몸에 땀이 나. 다리가 저린 것도 사라지고 건강해지는 거야. 그리고 자신의 심장 박동 소리를 듣는 단계에 들어가지.”


스님은 15살 때 탄허 스님을 찾아가 출가했다. 당시 불교계의 최고 석학인 탄허 스님은 삼척 영은사에서 <화엄경>을 강의하고 있었다. 지인이 써준 소개장을 들고 탄허 스님을 찾아간 소년은 절에서 가장 큰 방 앞에서 무작정 기다렸다. 몇 시간 만에 한 스님이 방에서 나왔다. 소년은 스님에게 “출가하고 싶어서 왔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때 방에서 큰 소리가 들렸다. “내가 어젯밤 제대로 꿈을 꾼 모양이야. 꿈에 젊은 총각이 출가하겠다고 왔는데, 지금 마당에 출가하러 온 사람이 있네. 하하하.” 탄허 스님이었다. 영은사에서 3년간 행자 생활을 하며 탄허 스님에게서 배운 스님은 당시 탄허 스님이 아침에 아침 공양과 점심 공양을 한꺼번에 준비하라고 시킨 것을 고맙게 여긴다고 했다. “공부하는데 점심을 준비하는 시간을 아끼라고 한 지시였어. 그래서 탄허 스님께서는 3년간 점심에 찬밥을 드셨지.”


강원도 동해 대원사와 서울 대원암, 전남 순천 선암사 주지를 지낸 스님은 서울 개포동에 ‘금강선원’을 열고 28년째 도시인들에게 참선과 명상을 지도하고 있다. 거쳐간 제자만 30만명이 넘는다고 한다.


명상은 무엇인가요?” 스님은 답한다. “고통을 소멸시켜, 고통에서 벗어나는 길이 명상이지. 어둠 속에서 빛을 외부로 향하면 자기 자신을 비추지 못하나 자신 쪽으로 비추면 스스로를 볼 수 있다는 ‘회광반조’(回光反照)의 노력이 바로 명상”이라고 설명한다.


스님은 명상에 빠지면 ‘삼매’(三昧)를 체험한다고 했다. 삼매는 집중을 통해 마음이 고요해진 상태로 불교 수행의 이상적인 경지다. 스님은 삼매에는 두 종류가 있다고 한다. 첫째는 순간삼매이다. ‘이게 뭘까’ 하고 의문을 가질 때 순식간에 의문이 풀리며 느끼는 짧은 순간의 몰입이다. 또 하나는 ‘이게 뭘까’라는 의문을 잠깐 품었다고 생각했는데 실제로는 긴 시간이 지나가 버리는 것이다. 이 두 가지 삼매가 반복적으로 나타나면서 환희와 기쁨이 넘쳐난다는 것이다.  

* 박노열 주) 순간몰입(순간삼매). 긴시간 몰입(긴 삼매) 로 볼 수 있겠다. 관상기도를 알면 이해가 된다.


스님은 지난해 2월 발족한 한국명상지도자협회의 이사장을 맡았다. 국내 명상 관련 21개 단체가 모인 이 협회는 3월9일부터 명상 지도자를 양성하기 위해 명상아카데미 대강좌를 시작한다. ‘동사섭’(同事攝)이란 마음치유 프로그램으로 알려진 용타 스님, 상담과 심리치유 활동을 펼치고 있는 인경 스님, 불교계의 ‘힐링 멘토’로 꼽히는 마가 스님, 세계를 돌며 명상을 공부한 각산 스님 등이 강사로 나서 전통적 화두명상법과 위파사나 수행법, 호흡 명상, 자비 명상 등을 가르친다.


혜거 스님은 “중국의 영향을 많이 받았지만 한국 불교는 고유한 수행 노하우가 있다. 명상은 전문적 지식 없이 그냥 앉아만 있는다고 해서 되는 게 아니다”라며 “각종 명상 기법이 난립하고 있는 상황에서 전통에 부합하는 명상을 소개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스님은 “한국의 자살률이 세계 최고인 데는 종교인들 책임이 크다”며 “명상을 배우면 정신 집중력이 놀랍도록 향상돼 청소년들의 학업성취도도 크게 오른다”고 말했다. 대강좌는 5월21일까지 매주 수요일(행불선원)과 토요일(금강선원) 오후 2시~5시30분에 열린다. 문의 (02)953-5307.


이길우 선임기자 nihao@hani.co.kr


출처 :  http://www.hani.co.kr/arti/society/religious/731111.html 

         http://www.hani.co.kr/arti/society/religious/731111.html#csidx9bf71283da4f5afa48869c412e6a1ef  



God Bless You !

최근 수정일 : 2018-11-13 19:07:59 - 박노열
이전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공지 고려수도원 피정 계확표 file
Admin
16692 2012-07-10 2013-01-02
공지 동영상 : 관상기도 소개
Admin
32581 2007-02-23 2008-12-03
공지 한국 개신교 수도원 현황
Admin
36802 2008-01-31 2018-12-12
공지 수사(혹 관심이 깊어신 분)의 게시판이 되었으면 합니다.
Admin
30669 2002-05-30 2008-10-12
공지 korea abbey guidance(수사 수련 안내) 3
관리자
32682 2002-05-10 2008-09-19
248 응시하며 기도하기 file
박노열
1 2018-12-12 2018-12-12
[ “오관을 닫고 일시적으로 죽는 공부가 우리 명상법” ] file
박노열
41 2018-11-10 2018-11-13
246 제3의 눈이 열리면 나타나는 11가지 증상(제일 잘 정리... 1
박노열
110 2018-09-12 2018-11-10
245 성 엘리야 1
박노열
80 2018-09-04 2018-09-04
244 예수의 성녀 데레사 / 아빌라의 테레사
박노열
98 2018-09-04 2018-09-04
243 십자가의 성 요한 1
박노열
70 2018-09-04 2018-09-04
242 식자의 천적 file
박노열
105 2018-04-15 2018-04-18
241 관상기도 유익하지만 신학적 수정이 필요하다 / 오해 ... 1
박노열
100 2018-04-23 2018-09-04
240 비우면 채워주시니 온전하지 않겠는가 [이지현의 두글...
박노열
72 2018-04-14 2018-04-14
239 식자의 천적 file
박노열
57 2018-04-15 2018-04-18
238 Q 개신교 박노열 목사가 운영하는 관상기도 고려수도...
박노열
109 2018-01-29 2018-01-29
237 비움과 채움 file
박노열
27 2018-01-06 2018-01-06
236 왕건21 ; 도선대사의 가르침(893년) file 2
Admin
7386 2008-10-17 2018-01-06
235 에바그리우스 폰티쿠스 (346년-399년) 1
박노열
443 2016-06-03 2016-06-03
234 가슴을 열어라(머리에서 가슴으로) file
박노열
439 2015-12-25 2016-02-13
233 한국개신교회와 수도원 운동 / 배덕만 file
박노열
912 2016-01-08 2016-01-08
232 종교개혁 이후 가톨릭 수도원 운동의 변천 / 박문수... file
박노열
831 2016-01-08 2016-01-08
231 수도원의 형성과 역사 / 정용석 교수 file
박노열
731 2016-01-08 2016-01-08
230 수도원의 낮과 밤 / 이충범 교수 file
박노열
677 2016-01-08 2016-01-08
229 16세기 종교개혁가들과 수도원 개혁 / 김선영 교수 file
박노열
559 2016-01-08 2016-01-08
이전 목록